경기도, 확장현실 XR스튜디오 활용할 중소기업 모집


스튜디오 보유 4개 업체와 협약

15일까지 11개사 모집



확장현실(XR)스튜디오 바우처 지원사업 협약식. 경기도 제공 *재판매 및 DB 금지

확장현실(XR)스튜디오 바우처 지원사업 협약식. 경기도 제공 *재판매 및 DB 금지


[수원=뉴시스] 박상욱 기자 = 경기도는 확장현실(XR)스튜디오를 활용해 콘텐츠 제작을 지원하는 '확장현실(XR)스튜디오 바우처 지원 사업'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.


이번 사업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공모를 통해 선정한 4개 사의 확장현실(XR) 스튜디오를 활용할 수 있도록 바우처를 지급, 콘텐츠 제작을 돕는 사업이다. 기업당 최대 7000만 원 규모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.


앞서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지난 19일 경기도 소재 확장현실(XR) 스튜디오를 보유한 4개 업체와 도내 확장현실(XR) 스튜디오 활용 콘텐츠 제작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.


협약을 체결한 업체는 ▲국내 최초 버추얼 프로덕션 전문 회사인 '엑스온스튜디오'(성남·고양시 소재) ▲확장현실 기술 기반 트랜스미디어 콘텐츠사회적기업 더블베어스가 운영하는 '더블스튜디오'(파주시 소재) ▲인공지능 기반 확장 가상 세계(메타버스) 콘텐츠 아트테크기업에 걸맞은 올인원 제작 스튜디오 '비브스튜디오스 버추얼 스튜디오'(광주시 소재) ▲브랜드 익스피리언스 콘텐츠 제작 솔루션 기업 ㈜엔피가 보유한 LED와 확장현실 솔루션 기반의 'NP 확장현실(XR) 스테이지'(김포시 소재) 등이다.


접수 기간은 다음 달 15일까지이며, 지원 대상은 도내 중소기업 총 11개 사다. 지원 분야는 확장 가상 세계(메타버스), 확장현실, 가상인간, 방송, 영화 등 제한이 없으며, 사업 참여 자격은 본사 또는 지사·연구소 등의 소재지가 경기도 내 기업이어야 한다. 경기도 외 기업일 경우 최종 협약 후 1개월 이내에 경기도로 사업장을 이전해야 한다.


최혜민 도 디지털혁신과장은 "대기업들은 스튜디오 구축과 활용이 용이한 반면 중소기업들은 비용적 측면에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어 중소 제작사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기반 시설 확산이 필요하다"라면서 "최근 다양한 분야에서 가상 세계를 생생하게 구축할 수 있는 버추얼 프로덕션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이를 위한 정책적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"이라고 말했다.


자세한 사항은 경기콘텐츠진흥원(www.gcon.or.kr) 누리집 사업공고 게시판을 참고하거나, 경기콘텐츠진흥원 미래콘텐츠팀(031-8064-1777)으로 문의하면 된다.


◎공감언론 뉴시스 sw78@newsis.com


기사원문 : https://newsis.com/view/?id=NISX20230427_0002282749&cID=14001&pID=14000#

©2023 XON Studios. All Rights Reserved.

©2023 XON Studios. All Rights Reserved.